Logger Script

산업현장 'SK쉴더스 화재 대응 솔루션' 주목하는 이유

관리자
2023-09-06
조회수 51


융합보안 플랫폼 써미츠로 해결책 선보여
24시간 모니터링·실시간 고장여부 파악·화재진압까지 가능



산업현장 'SK쉴더스 화재 대응 솔루션' 주목하는 이유

  • 양효석 기자 hsyang@bizwatch.co.kr
  • 2023.05.18(목) 15:10



융합보안 플랫폼 써미츠로 해결책 선보여
24시간 모니터링·실시간 고장여부 파악·화재진압까지 가능

산업현장 내 화재 사고가 빈번해지면서 스마트 화재 대응 솔루션이 주목받고 있다. 

SK쉴더스는 지난 3월 화재 방지 자동화 장비 업체인 일선시스템과 함께 화재 대응 솔루션 퀵 제로 시스템을 써미츠(SUMiTS) 플랫폼에 추가시켰다. 

퀵 제로 시스템은 24시간 화재 모니터링이 가능하며, 소화튜브 사용 이력이나 고장 여부도 실시간 파악할 수 있다. 화재 위협 감지 시 경보상황에 따라 방재실, 소방서 등 관계자들에게 관련 사실을 빠르게 공유하고 발화 현장이 일정 온도(80~85℃)에 도달하면 미리 설치된 튜브형 소화장치가 자동으로 터져 초기 진화를 실시한다.

미국 안전·방폭 인증(UL∙FM)을 받은 소화약제 FM-200를 사용해 화재를 진압한 이후에도 청소가 간편해 생산시설 재가동 시점을 단축하는 등 경제적 측면에서의 효과가 있다는 평가다. 

산업현장 화재 사고는 얼마나

최근 스마트팩토리, 물류센터 등 산업시설을 중심으로 한 대형화재가 증가하는 추세다. 보안업계에 따르면 제조 및 물류시설의 대형화∙자동화로 전기 설비 증가 등 화재 발생 가능성은 커졌지만, 이에 대응하기 위한 시스템 구축에는 상대적으로 관심이 부족하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전국 시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산업단지가 모여 있는 대구지역의 경우 공장화재가 2020년 127건에서 2022년 164건으로 늘었으며, 화재로 인한 재산 피해도 같은 기간 19억원에서 약 200억원 수준으로 급증했다. 울산소방본부는 화재의 대형화로 울산 지역의 화재 발생으로 인한 재산피해가 2021년 80억원에서 2022년 610억원으로 증가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처럼 산업현장에서의 화재가 사회적 문제로 떠오르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 민관이 앞다퉈 대응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이하 생략)

0 0